•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기업은행, 포항 지진 피해 고객에 특별 금융 지원

  •  

cnbnews 윤지원⁄ 2017.11.22 17:56:42

▲15일 경북 포항에서 발생한 규모 5.4 지진으로 담이 무너진 피해를 본 한 포항 시민. (사진 = 연합뉴스)


IBK기업은행이 포항 지역 지진 피해 고객을 대상으로 긴급생계안정자금 대출 및 각종 금융수수료 감면 등 특별 금융지원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기업은행은 피해 세대 당 2천만 원 한도로 긴급생계안정자금을 지원하고, 대출 금리를 최대 1.0%포인트까지 감면한다. 또 기존대출의 경우 만기 연장과 함께 분할 상환금을 유예하기로 했다.
 
또한, 거치식 적립식 예금을 중도해지 할 경우에도 최초 약정이자를 전액 지급하고, 자동화기기 수수료, 타행송금 수수료 등 각종 금융수수료도 면제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이번 지진으로 피해를 본 개인 고객이며, 지원 기간은 오는 27일부터 내년 5월 말까지이다. 신청방법은 행정관서에서 피해사실 확인서를 발급받거나 은행 자체 양식을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한편, 기업은행은 지난 16일 포항 지역 기업고객을 대상으로 500억 규모의 자금지원을 밝힌 바 있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배너

CNB 저널 FACEBOOK

CNB 저널 TWITTER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