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NH투자증권, 증권업계 최초로 직장 어린이집 개원

100평 규모-영유아 40명 정원 구성

  •  

cnbnews 윤지원⁄ 2017.12.05 18:08:00

▲NH투자증권이 5일 여의도 소재 농협재단빌딩 2층에 'NH투자증권 어린이집'을 개원했다. (사진 = NH투자증권)


NH투자증권은 5일 증권업계 최초로 직장 어린이집인 ‘NH투자증권 어린이집’을 여의도 소재 농협재단빌딩 2층에 개원했다고 밝혔다.

‘NH투자증권 어린이집’은 약 100평 규모로 만 1세부터 만 5세의 영유아 총 40명 정원 및 교사 7명으로 구성된다.

운영은 현재 국내 230여 개 직장 어린이집을 위탁 운영 중인 ‘푸르니 보육지원 재단’이 담당하며, 원아 모집을 위해 지난 9월에 직원들을 대상으로 신청 및 추첨을 실시한 바 있다.

NH투자증권 관계자는 맞벌이 부부 및 기혼여성의 경제활동 참여율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지만, 출산율은 매년 감소하고 평균 출산연령은 높아지는 등 저출산 문제가 심각한 상황에서 사회 중요 구성원으로서의 기업의 역할을 다하고 근로 복지를 높이는 차원에서 어린이집을 개원했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어린이집 개원으로 직원들이 자녀 양육의 부담을 덜고, 일과 삶의 양립을 이뤄내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배너

CNB 저널 FACEBOOK

CNB 저널 TWITTER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