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한화그룹, 상장사 주총일 분산하고 전자투표제 도입한다

  •  

cnbnews 윤지원⁄ 2018.02.12 16:33:53

(사진 = 한화그룹)

 

한화그룹이 주주 권익 보호와 주총 활성화를 위해 그룹 내 상장계열사의 주주총회 날짜를 분산 개최하고, 전자투표제를 상장계열사 모두가 도입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한화그룹 관계자는 그룹 내 경영 자문기구인 경영조정위원회(의장: 금춘수 부회장)가 최근 회의에서 이같이 결정하고 이를 각 계열사에 적극 권고했다고 밝혔다. 각 계열사 이사회는 경영조정위원회의 권고를 기반으로 이사회 결의를 통해 개별적으로 시행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한화 △한화케미칼 △한화생명보험 △한화손해보험 △한화투자증권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 △한화테크윈 등 7개 상장 계열사는 3월 하순 슈퍼 주총데이가 될 것으로 예상되는 날짜를 피해 계열사별로 최대한 겹치지 않는 날을 정해 주주총회를 개최할 것으로 보인다. 다만, 한화테크윈은 시큐리티사업 부문 분할과 관련해 이미 3월 23일을 주주총회 날짜로 공시한 것을 예정대로 따른다.

 

또한, 경영조정위원회는 개인투자자 참여 활성화와 소액주주의 주총참여를 끌어올리고 주주권리 강화를 위해 상장 계열사들의 적극적인 전자투표제 도입을 권고했다. 전자투표제는 주주총회가 개최될 때 주주들이 외부에서 인터넷으로 접속해 의결권을 행사할 수 있는 제도다. ㈜한화, 한화케미칼, 한화테크윈, 한화투자증권 등 4개 계열사는 이미 지난해 전자투표제를 도입한 바 있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CNB 저널 FACEBOOK

CNB 저널 TWITTER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