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구직자 30.4% "중복 합격 경험 있다"

중복 합격 시 기업 선택하는 요소, 1위는 ‘연봉’

  •  

cnbnews 윤지원⁄ 2017.07.12 10:26:43

▲구직자 중복합격자 현황. (그래픽 = 잡코리아)


심각한 취업난 속에서도 중복합격 경험이 있는 구직자가 10명 중 3명이며, 중복합격 시 입사 기업을 선택할 때는 연봉을 가장 중요하게 고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구직자 776명을 대상으로 입사 중복 합격에 대해 조사한 결과, 설문에 참여한 구직자 중 30.4%는 중복 합격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들이 한 번에 합격한 기업의 개수는 평균 2.3곳이었다.

이들 구직자가 중복 합격 시 기업을 선택에서 가장 중요하게 고려하는 요소는 연봉이 32.6%로 1위를 차지했으며, 이어서 ▲복리후생(19.6%) ▲담당 직무(14.3%) ▲기업 비전 및 사업 전략(11.5%) ▲기업 규모와 인지도(8.9%)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구직자들이 한 번에 여러 기업에 지원하는 가장 큰 이유는 무엇이냐는 질문에는 "한 곳에만 지원했다가 떨어지면 안 된다는 불안한 심리 때문"이라는 답변이 49.1%에 달했다. 다음으로 ▲"입사 합격률을 높이기 위해"(26.2%) ▲"여러 조건을 고려해 기업을 선택하기 위해"(24.2%) 등의 답변이 뒤를 이었다.

이처럼 최종 입사를 포기한 중복 합격자들로 인해 많은 기업이 유, 무형의 손실을 보고 있는데, 구직자들은 이런 상황에 대해 "기업의 손해는 안타까우나, 어쩔 수 없는 일"(48.3%)이라고 생각하고 있었으며, 채용 제도 개편이 필요하다"는 응답은 37.1%로 나타났다.

실제로 "구직자의 입장에서 중복 합격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가"라는 질문에 대해 응답자의 80.4%가 ▲"본인의 능력과 노력에 따라 합격한 것이면 아무런 문제가 없다"라고 답했다. 반면, ▲"취업하지 못한 다른 사람들이 피해를 볼 수 있다"라고 답한 응답자 비율은 19.1%에 그쳤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배너

CNB 저널 FACEBOOK

CNB 저널 TWITTER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