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서울 중구, 관광객 마음까지 깨끗해지도록… 봄맞이 명동 대청소

18일 명동역 6번 출구부터 관광경찰 안내소까지… 김길성 중구청장도 거들어… 민관 260여 명 참여

  •  

cnbnews 김응구⁄ 2024.04.19 10:48:31

서울 중구가 18일 명동 일대를 깨끗이 청소했다. 사진=중구청

서울 중구 명동이 훨씬 깨끗해졌다. 봄맞이 대청소 덕분이다.

서울 중구는 18일 오전 고압 살수차와 노면 청소차를 대동해 거리를 깨끗이 정돈했다. 청소구간은 명동역 6번 출구부터 관광경찰 안내소까지 총 600m였다.

약 한 시간에 걸친 청소작업에 김길성 중구청장도 힘을 보탰다. 가로(街路)쓰레기통 주변을 물청소하고 오염된 바닥은 비누를 풀어 솔로 닦는 등 팔을 걷어붙였다.

이날 청소에 참여한 주민과 관계자는 260여 명에 이른다. 복지회, 바르게살기협의회, 상인회, 명동관광특구협의회, 롯데백화점, 명동파출소, 모범운전자회 등 민관(民官)이 총출동했다. 특히, 상인들의 협조로 거리 적치물을 치우고 차량 통제하는 일이 원활하게 이뤄졌다.

김길성 중구청장이 오염된 바닥을 솔로 닦고 있다. 사진=중구청

명동에선 26일부터 내달 6일까지 ‘명동 페스티벌’이 열린다. 다양한 이벤트가 마련돼 있어 이 기간 외국인 방문객이 크게 늘 것으로 전망된다.

김길성 중구청장은 “최근 명동을 찾는 관광객 규모가 팬데믹 이전 수준으로 회복됐다”며 “세계적인 관광지 명동에서 안전하고 쾌적하게 머물다 가도록 명동의 관광 환경에 더욱 신경 쓸 것”이라고 말했다.

〈문화경제 김응구 기자〉

관련태그
중구  김길성 구청장  명동  대청소  명동페스티벌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