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표이미지
코로나19 확진자 불면증 시달린다? 코로나19 확진자, 일반인보다 불면…
코로나19 확진자는 일반인보다 불면증에 걸릴 확률이 3.3배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분당서울대학교병원 마취통증의학과 오탁규 교수팀(송인애 교수, 서울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박혜윤 교수)이 코로나19와 불면증의 직접적인 상관관계를 17일 밝혔다. 코로나19와 불면증의 상관관계를 밝힌 연…
대표이미지
[홍성재 탈모 칼럼] 탈모억제 유전자의 메틸화냐 아니냐가 문제로다
(문화경제 = 홍성재 의학박사) 안드로겐형 탈모의 원인은 80% 이상이 유전이다. 아버지가 안드로겐형 탈모일 경우 아들이 대머리일 확률은 50% 이상이다. 여기에 더해 어머니 가족 중에 안드로겐형 탈모가 있다면 아들의 대머리 확률은 90% 이상이 된다. 하지만 실제로는 위 확률과 다르게 나타난다…
대표이미지
[홍성재 탈모 칼럼] 빈혈이면 탈모가 일어나는 이유
(문화경제 = 홍성재 의학박사) 사람을 비롯해 모든 생명체는 영양분을 섭취해 에너지를 만들어 생명현상을 이어간다. 영양분을 섭취해서 에너지를 만들기 위해서는 산소가 반드시 필요하다. 만약에 산소가 없다면 에너지를 만들 수 없어 사망하게 된다.혈액의 적혈구는 폐로 흡입된 산소를 인체의 모든…
대표이미지
[홍성재 탈모 칼럼] 임신 준비 중인데 남편의 탈모약, 괜찮나요?
(문화경제 = 홍성재 의학박사) 남녀가 만나 결혼을 하고 사랑의 결실로 임신을 하여 아기가 탄생하는 것은 커다란 축복이다. 임신한 엄마는 건강한 아기를 출산하기 위해서 정성을 다한다. 따라서, 남편이 탈모 치료를 위해 탈모 약인 프로페시아(피나스테리드)를 복용한다면 혹시 태아에게 영향을 미치…
대표이미지
[홍성재 탈모 칼럼] 탈모 약 복용 탓 발기부전의 의학적 근거는?
(문화경제 = 홍성재 의학박사) 앞머리와 정수리가 점점 얇아지는 안드로겐형 탈모에는 피나스테리드(finasteride) 성분인 프로페시아가 가장 효과적이다. 하지만 부작용 중 하나인 성기능저하에 부담을 느낀 일부 남성들은 복용을 꺼려 적절한 치료 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있다.물론 성기능저하 부…
대표이미지
[홍성재 탈모 칼럼] 수면장애 탓 휴지기탈모에는 멜라토닌이 효과적
(문화경제 = 홍성재 의학박사) 멜라토닌(melatonin)은 뇌의 송과선(pineal gland)에서 분비되는 호르몬으로, 인체의 바이오리듬, 스트레스, 생식을 포함해 다양한 생리적 과정에 관여한다. 하지만 가장 큰 기능은 야간의 수면 촉진과 강력한 항산화제(anti-oxidant) 작용이다.멜라토…
대표이미지
[홍성재 탈모 칼럼] 불면증이 탈모를 유발하는 이유
(문화경제 = 홍성재 의학박사) 복잡한 현대사회에 충분한 수면을 취하지 못하는 사람들이 증가하고 있다. 불면증은 휴지기 탈모 원인이기도 하며 불면증이 있는 경우 원형탈모 발생 비율도 높다.잠이 보약이다라는 말이 있는 것처럼 충분한 수면은 건강의 척도로 우리 삶의 큰 비중을 차지한다. 사람마…
대표이미지
[홍성재 탈모 칼럼] 모발이식 후 모발의 성장 과정 미리 알아야 편하다
(문화경제 = 홍성재 의학박사) 많은 사람들이 모발이식을 하면 바로 탈모에서 벗어날 수 있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이식한 모발이 정상적으로 성장하려면 1년 정도 기다려야 한다. 이 때문에 수술 후에 괜히 수술했나 하고 간혹 후회하는 사람들도 있다. 이는 모발이식에 대한 오해에서 비롯된 것이다. 수…
대표이미지
[홍성재 탈모 칼럼] 마음가짐이 좋아야 탈모 치료도 잘 되는 이유
(문화경제 = 홍성재 의학박사) 두피에 모발이 감소하거나 없어지면 당사자는 스트레스를 받는다. 그 이유는 단 한 가지다. 실제 나이보다 더 들어 보인다는 점이다. 이 점을 제외한다면 설령 탈모가 있다 할지라도 건강하고 일상생활을 하는 데는 아무런 지장이 없다.사람은 누구나 개인차가 있기 마련이…
대표이미지
[홍성재 탈모 칼럼] 모발이식, 절편채취와 펀치채취 중 고른다면?
(문화경제 = 홍성재 의학박사) 모발이식이란 안드로겐형 탈모의 원인인 DHT 호르몬의 영향을 받지 않는 후두부의 모낭을 채취하여 탈모가 진행된 이마나 정수리에 이식하는 수술법을 말한다. 모발이식술은 마치 벼농사의 모내기와 비슷하다고 생각하면 된다.DHT(디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는 테스…
대표이미지
[홍성재 탈모 칼럼] 모발이식 전에 반드시 알아야 할 다섯가지
(문화경제 = 홍성재 의학박사) 탈모가 진행된 두피에 모낭이 없거나, 약물로 탈모 치료를 해도 효과가 없는 경우에는 모발이식만이 탈모에서 탈출하는 최선의 방법이다. 대부분 모발이식이라고 말하지만, 정확한 표현은 모낭이식술(follicular unit hair transplantation)이다.모발이식은…
대표이미지
[홍성재 탈모 칼럼] 탈모와 ‘다 말해주는’ 모발 미네랄 검사
(문화경제 = 홍성재 의학박사) 모발은 한 달 평균 1㎝ 정도 자란다. 모발이 성장하려면 두피의 모세혈관을 통해 꾸준히 영양분이 공급되어야 한다. 이때 모발에 영양분뿐만 아니라 각종 미네랄과 중금속도 같이 공급되는데 이들 성분은 모발이 성장하면서 계속 남게 된다.모발은 인체에서 혈구 세포 다…
대표이미지
[홍성재 탈모 칼럼] 두피 문신은 탈모 치료 방법일까?
(문화경제 = 홍성재 의학박사) 최근 문신(tatoo)을 하는 사람들이 많다. 문신 하면 흔히 조직 폭력배의 이미지를 떠올리게 된다. 일본 야쿠자의 영향을 받아 온몸에 문신을 새겨 넣은 조폭들이 많았기 때문이다. 우리나라는 예로부터 문신을 오랑캐 풍습으로 여겼고, 중죄인에게 내리는 형벌로 얼굴 등…
대표이미지
[홍성재 탈모 칼럼] 쏘팔메토의 탈모 치료 효과
(문화경제 = 홍성재 의학박사) 남성들은 50대 중반이 지나면 소변 줄기가 약해지고 자주 소변을 보게 된다. 그 이유는 전립선 비대증(benign prostatic hyperplasia) 때문이다. 전립선비대증은 40대 이후부터 서서히 시작되어 60대에는 60~70% 정도 나타나고, 70세가 되면 거의 모든…
대표이미지
[홍성재 탈모 칼럼] “교과서대로 공부했어요”와 탈모 치료의 정석
(문화경제 = 홍성재 의학박사) 12월 3일은 대학수학능력시험 날이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 때문에 많은 수험생들이 어려움을 겪었을 뿐만 아니라 수험생 자녀를 둔 부모들은 속이 새까맣게 타고 있을 것이다.80학번까지는 본고사를 치렀고 본고사가 폐지된 당시 학번이 81학번이었다. 81학번의 경우…
1 2 3 4 5 6 7 8 9 1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