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하이트진로, 비건 와인 ‘제라르 베르트랑 나뚜라에’ 출시

  •  

cnbnews 옥송이⁄ 2019.12.12 11:03:04

사진 = 하이트진로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가 자연을 담은 와인 ‘제라르 베르트랑 나뚜라에(Gerad Bertrand Naturae)’를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제라르 베르트랑 나뚜라에’는 남프랑스 와인의 명가 ‘제라르 베르트랑’이 자연 친화 콘셉트로 출시했다. 포도 재배부터 와인의 병입까지 모든 과정에서 동물성 제품을 사용하지 않은 비건(Vegan,채식주의자) 친화적 와인이다. 또 생산과정에서 화학비료를 사용하지 않은 것은 물론, 양조과정에서 자연 발생한 이산화황(SO2)이 아닌 추가로 산화방지제 및 그 어떤 화학적 첨가물도 사용하지 않았다.

지난 몇 년간 인위적인 것을 배제한 환경친화적 소비가 세계적인 트렌드로 대두되면서 이러한 콘셉트를 반영한 내추 럴와인 및 유기농 와인이 급성장하고 있다. 일반적으로 와인은 살아있는 유기물로 미생물들의 오염 및 곰팡이, 효모 등의 손상으로 변질의 가능성이 있어, 와인양조과정에 항미생물질인 이산화황(SO2)을 첨가하도록 허용하고 있다.

이산화황은 항산화작용을 통해 산화되려는 와인을 보호하며, 항산화작용이 끝난 이산화황은 인체 및 와인에 무해한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 내추럴와인과 유기농와인들은 이러한 기본적이고 관행적인 생산방식을 벗어나 포도의 재배에서 발효, 숙성 등 양조에 이르기까지 인공적 개입을 최소화하고 전통적 방식을 따르는 등 노력과 정성을 기울이고 있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배너

CNB 저널 FACEBOOK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