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아시아나, A350 여객기→ 화물기로 개조… 편당 23톤 화물 수송

  •  

cnbnews 이될순⁄ 2020.09.25 10:33:19

아시아나항공은 A350 여객기를 개조해 화물탑재 공간을 마련했다. (사진=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은 A350 여객기를 개조해 화물탑재 공간을 마련했다고 24일 밝혔다. A350-900 여객기 1대의 이코노미 좌석 283석을 제거해 화물탑재 공간을 마련했다. 이번 개조로 5톤의 추가 화물을 적재, 편당 총 23톤의 화물을 수송할 수 있게 됐다.

해당 여객기는 24일 인천-LA 구간에 첫 투입돼 IT · 전자기기 부품 등의 화물 20톤을 탑재 운항했다. 10월부터는 인천-호찌민 노선 등의 수요가 많은 노선에도 투입될 예정이다,

화물 적재 공간도 늘렸다. B777-200ER 여객기 2대의 승무원 휴게 공간인 벙크를 제거해 화물 수송 공간을 확대했다. 이로써 대당 2톤의 화물을 추가 적재할 수 있게 됐다.

아시아나항공 김광석 화물본부장은 “안전성 확보, 수익성 제고에 대한 면밀한 사전 검토 후 여객기 개조를 결정했다”며 “코로나19 상황에서 화물 판매가 회사 영업에 중요한 비중을 갖게된 만큼 책임감 있게 다각적 노력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문화경제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CNB 저널 FACEBOOK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