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CJ제일제당, 아토피 환아에 피부 유산균 제품 전달

  •  

cnbnews 김금영⁄ 2020.10.14 11:04:47

BYO 식물성피부유산균 제품 이미지. 사진 = CJ제일제당

CJ제일제당의 유산균 브랜드 ‘BYO(바이오)’가 환절기 피부 가려움을 겪는 아토피 환아를 위해 나섰다.

CJ제일제당은 아토피 환아에게 피부 가려움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건강기능식품인 ‘BYO 식물성피부유산균’ 4000개를 지원한다고 10월 14일 밝혔다. 대한아토피협회를 통해 전달될 예정이다. CJ BYO유산균의 대표 제품 중 하나인 BYO 식물성피부유산균은 국내 개발 균주를 활용해 만든 피부 기능성 유산균으로,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피부 기능성 개별 인정을 받았다.

CJ제일제당은 올해로 6년째 아토피 환아를 후원하고 있다. 지난 6년 동안 아토피 환아 가정이 참여하는 가족 캠프를 비롯해 아토피에 좋은 메뉴를 알리는 쿠킹 클래스 등을 지원해 왔다. 지난달엔 추석을 앞두고 취약 계층 아동에게 유산균 제품을 지원한 바 있다. 아동 100명에게 장 건강검진을 지원하고 발육 상태를 체크할 수 있는 신체 계측기와 BYO 유산균을 전달했다.

CJ제일제당은 단순 제품 후원에 그치지 않고 면역력 증진이 필요한 아동들을 대상으로 나눔 활동을 지속할 계획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피부 가려움 증상이 가장 심해지는 환절기를 맞아 이번 후원을 진행했다”며 “올해 코로나19 이슈까지 겹치면서 면역력의 중요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다. 아이들이 건강한 환절기를 보냈으면 한다”고 말했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문화경제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CNB 저널 FACEBOOK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