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롯데, 뉴욕서 ‘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 수출상담 5100만 달러 기록

K-메이크업쇼, K-쿠킹쇼 등 현장 이벤트 및 15M 초대형 ‘벨리곰’ 공공 전시 선보여

  •  

cnbnews 김금영⁄ 2022.09.26 18:18:01

지난 20~2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진행된 ‘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에서 최현석 셰프가 K-쿠킹쇼를 선보이고 있는 모습. 사진=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대표 이완신)을 비롯한 롯데그룹 6개 유통사는 중소기업 해외 진출 지원을 위해 지난 20~2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중소기업중앙회와 함께 ‘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 수출 상담회를 진행해 상담실적 5106만 달러를 기록했다고 25일 밝혔다.

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는 2016년부터 롯데홈쇼핑이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들을 해외 유통업체와 연결해 주는 대표 상생 프로그램이다.

롯데홈쇼핑 단독으로 진행해온 수출 상담회를 이달 독일을 시작으로 6개 유통 계열사(홈쇼핑, 백화점, 마트, 면세점, 하이마트, 코리아세븐)가 함께 진행하는 그룹 차원의 중소기업 해외 판로개척 사업으로 확대했다.

한류 영향으로 K-컬처 소비가 활발한 미국 뉴욕에서 ‘한미 스타트업 써밋’, ‘한류 공연’ 등과 연계해 열렸다. 해외 소비자 관심도가 높은 식품, 뷰티 관련 국내 우수 중소기업 120개 사, 미국 등 글로벌 바이어 320여 명이 온·오프라인 상담회에 참여했다.

이달 20~21일(현지시간) 롯데홈쇼핑이 양일간 미국 뉴욕 멘해튼 ‘피어17’ 야외 광장에서 진행한 ‘어메이징 벨리곰’ 공공 전시 조형물 앞에서 현지 관람객들이 인증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에 따르면 현지의 높은 관심으로 사전 등록된 인원보다 2배 이상 많은 바이어가 참여했다. 그 결과 누적 상담건수 500건 이상, 상담금액 약 5100만 달러를 기록했다는 설명이다.

이번 행사가 그룹 차원의 상생 활동을 확대된 배경엔 신동빈 롯데 회장의 적극적인 상생 의지가 담겨있다.

신동빈 롯데 회장은 지난 5월에 참석한 대한민국 중소기업인 대회에서 “롯데지주 및 유통 관련 계열사가 적극적으로 중소기업 협업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히는 등 평소 ‘사회적 책임에 따른 상생’을 강조해왔다. 이에 따라 롯데홈쇼핑은 중소기업 상생 활동을 더욱 강화해나갈 계획이다.

미국 뉴욕 맨해튼 남동부에 위치한 피어17에서 열린 행사에는 수출 상담회, 제품 쇼케이스, K-컬처 이벤트 등이 진행됐다. 쇼케이스 현장에서는 제품을 직접 체험하고 살펴보는 품평회도 열렸다. 제품별로 QR코드를 부착해 제품 및 기업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설문 페이지를 통해 관심있는 기업과 즉석 매칭 및 온라인 상담도 가능하도록 편의성을 높였다.

신동빈 롯데 회장. 사진=롯데

엑스포에 직접 참가하지 못한 기업들을 대상으로 사전 매칭된 해외 바이들과 온라인 화상 상담 기회도 진행했다. 또, K뷰티, K푸드 등을 활용한 ‘조성아 원장의 K-메이크업쇼’, ‘최현석 쉐프의 K-쿠킹쇼’ 등의 현장 이벤트를 통해 현지 바이어의 관심을 받았다.

행사에 참여한 뷰티 전문 기업 더마네이처코스메틱스의 박은희마케팅팀장은 “코로나19로 오프라인 해외시장진출 지원사업들이 사실상 중단되는 등 중소기업들이 신규 시장 발굴에 어려움을 겪어왔다”며 “롯데그룹의 지원으로 한국 문화에 관심이 많은 미국 시장에 진출할 수 있어 기쁘며, 앞으로도 국내 중소기업들의 해외 진출을 위한 지원 행사가 지속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행사 기간 동안 피어17 야외 광장에서는 국내 캐릭터 전시 붐을 일으킨 ‘벨리곰’의15M 크기 조형물을 전시한 ‘어메이징 벨리곰’ 행사도 열렸다.

‘벨리곰’ 공식 유튜브 해외 시청자 비율이 약 40%, 영문 채널에서 미국 시청자 비중이 가장 높은 점을 반영해 해외 전시를 미국 뉴욕으로 선정, 처음으로 기획해 선보인 것이다. ‘타임스퀘어’ 등 뉴욕 유명 관광지에서 ‘벨리곰’이 출연하는 ‘깜짝 카메라’와 ‘2030 부산세계박람회(엑스포)’ 유치를 위한 홍보 활동도 함께 병행해 눈길을 끌었다.

정윤상 롯데홈쇼핑 커뮤니케이션부문장은 “한류 콘텐츠의 영향으로 한국 브랜드 관심도가 높은 미국 뉴욕에서 진행된 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가 기대 이상의 성과를 얻어 기쁘다”며 “향후 수출 유망 지역을 중심으로 다양한 수출지원 프로그램을 개발해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판로 개척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 문화경제 김금영 기자 >

관련태그
롯데  신동빈  롯데홈쇼핑  이완신  벨리곰

배너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