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tvN ‘문제적 남자’, 퀴즈 책 7문제 도용... 문제당 10만 원 보상하겠다?

네티즌 “중국이 포맷 갖다 쓰는 거와 뭐가 달라?”... 결국 검찰 기소

  •  

cnbnews 안용호⁄ 2023.02.03 10:39:53

tvN의 한 퀴즈 프로그램이 퀴즈 책을 도용했다가 기소됐다.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한 방송 예능 프로그램이 퀴즈 책을 무단 도용했다가 검찰이 약식 기소한 사실이 알려지며 시청자들에게 실망감을 주고 있다.

KBS에 따르면 tvN의 퀴즈 프로그램 ‘문제적 남자’가 2008년 출판된 퀴즈 책 ‘멘사 아이큐 테스트’의 퀴즈를 출판사나 저자 허락 없이 사용했다. 보도에 따르면, 저자 겸 1인 출판사 대표인 김 모 씨는 tvN 퀴즈 프로그램에서 출제 위원을 맡아 달라고 요청한 것을 거절하자 무단으로 콘텐츠만 도용했다고 주장했다.

김 씨가 도용당했다고 지목한 문제는 총 7개이다. 이에 대해 김 씨가 항의하자 tvN은 한 무제당 10만 원, 총 70만 원가량을 보상하겠다고 했다. 하지만 김 씨는 이를 거절했고, 이후 1년여 동안 아무 조치가 없었다는 것.

김 씨는 이후 제작진을 고소했고, 최근 검찰은 제작진을 저작권법 위반 혐의로 벌금형에 약식 기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방송으로 문제가 다 노출되어 테스트의 의미가 없어지자 김 씨는 책을 절판했다.

관련 소식이 알려지자, 에펨코리아 등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댓글이 200개 이상 달리며 해당 방송 프로그램을 비판하고 있다.

네티즌은 “유퀴즈랑 같은 방송사인데 한 곳에서눈 자료 화면 몇천 든다고 하고 여기선 무단 도용하고 10만 원 준다니”,“PD가 개인 사비로 덮으려 한 건가”,“절판된 책부터 일단 다 구매해라”, “문제 푸는 게 메인인 프로그램이라면 프로 순수익은 저자한테 다 줘야 한다”,“이래 놓고 중국이 포맷 갖다 쓰는 거나 불법 스트리밍은 비판한다” 등 댓글을 통해 방송사의 대처와 저작권에 대한 안일한 대응을 비판하고 있다.

<문화경제 안용호 기자>

 

관련태그
문제적 남자  tvN  멘사아이큐테스트  유퀴즈

배너
배너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