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서울 노원구, 경춘선숲길서 커피 한잔 어때요?… ‘청춘테라스 커피축제’ 열어

18일 오후 3~8시… 커피테라스·커피플레이·아트프리마켓 존으로 구성… 공릉동 커피거리 활성화 꾀해

  •  

cnbnews 김응구⁄ 2023.11.15 17:20:34

서울 노원구가 18일 오후 3~8시 경춘선숲길에서 ‘청춘테라스 커피축제’를 개최한다. 사진=노원구청

서울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경춘선숲길에서 ‘청춘테라스 커피축제’를 개최한다.

이 축제는 경춘선숲길을 중심으로 공릉동 커피거리 상권이 지닌 고유한 분위기와 지역자원을 활용한 행사다. 노원의 특색있는 골목 브랜드를 선보이고, 이로써 상권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마련했다.

18일 오후 3시부터 8시까지 경춘선숲길 인근 현대성우아파트 앞 도로 150m 구간에서 진행한다. 행사를 위해 오전 7시부터 오후 11시까지 교통을 통제한다.

커피축제는 △커피테라스 존(14개) △커피플레이 존(2개) △아트프리마켓 존(14개) 등 테마별로 나눠 운영한다.

먼저, 축제의 핵심 공간인 커피테라스 존은 지역 커피 시음·구매를 위한 곳이다. 마니아층이 두꺼운 14곳의 지역 카페가 참여해 각각 대표 메뉴를 선보인다. 방문객들은 시음 컵 배부처에서 받는 다회용 컵이나 개인 텀블러로 무료 시음할 수 있다. 직접 로스팅한 원두도 시중보다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커피플레이 존에선 커피와 관련한 여러 체험이 가능하다. 핸디로스터를 활용해 생두를 직접 로스팅해보고, 커피 추출 도구인 드리퍼로 핸드드립 커피를 만들어 본다. 커피 원두에서 커피액을 추출하고 남은 커피박(커피찌꺼기)으로 화분 만들기 체험도 할 수 있다. 체험별 선착순으로 참여하며, 비용은 무료다.

아트프리마켓 존에선 커피와 어울리는 휘낭시에, 샌드위치, 푸딩 등의 디저트와 비누, 디퓨저, 오브제 등 지역 공방에서 만든 특색있는 디자인 제품들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특별 공연도 마련했다. 서울과학기술대학교 동아리 학생들의 밴드 공연과 바이올린 연주에 이어 ‘커피 사장 최준’ 캐릭터로 잘 알려진 개그맨 김해준이 깜짝 출연한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 “이번 커피축제가 자생적으로 들어선 공릉동 카페 브랜드를 홍보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특색있는 지역 브랜드를 발굴하고 지원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화경제 김응구 기자>

관련태그
노원구  오승록 구청장  커피축제  공릉동 커피거리  경춘선숲길

배너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