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LG 어워즈’ 참석한 구광모 회장 “기대 넘어선 경험·삶의 변화 추구”

올해 처음으로 구성원 심사제 도입… 1만여 임직원이 고객 입장에서 심사

  •  

cnbnews 김금영⁄ 2024.04.03 11:40:59

2일 경기도 이천 LG인화원에서 열린 LG 어워즈에서 구광모 LG그룹 회장(사진 뒷줄 왼쪽 첫 번째)가 고객 대표, 수상자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LG

LG그룹이 2일 경기도 이천 LG인화원에서 지난 한 해 동안 제품, 기술, 서비스 분야에서 고객가치를 창출한 성과를 격려하고 전파하는 ‘2024 LG 어워즈(Awards)’를 열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행사 현장에는 구광모 LG그룹 회장을 비롯해 수상자, 고객 심사단 등 500여 명이 참석했고, 실시간 온라인 중계에는 1000여 명의 임직원들이 참여했다.

구광모 회장은 취임 후 경영 화두로 고객가치를 제시하고 해마다 이를 구체화하고 있다. 이에 맞춰 LG는 2019년부터 한 해 동안 차별적 고객가치를 만들어 낸 사례를 선정해 시상하는 LG 어워즈를 운영하고 있다. 올해로 6회를 맞은 LG 어워즈는 지금까지 405개 팀, 3300여 명의 수상자를 배출했다.

LG는 올해 LG 어워즈에서 처음으로 구성원 심사제를 도입했다. 구성원 심사제는 함께 일하는 동료들이 고객의 입장에서 고객가치 혁신 사례를 심사한다는 취지다. 지난 2월 19일부터 22일까지 나흘간 진행된 구성원 심사에는 1만여 명이 넘는 구성원들이 참여해 고객가치 혁신 사례를 평가하고 투표했다.

지난해 LG는 고객 심사제를 처음 도입했다. 올해는 기존 MZ고객 중심으로 운영하던 고객 심사단을 전문가, 주부, 외국인, 직장인 등 다양한 연령 및 직업군으로 늘렸다. MZ세대뿐 아니라 LG의 제품을 사용하는 다양한 고객들의 의견을 반영한다는 취지다. 특히 심사에 참여한 고객 대표 3명은 이날 LG인화원에서 열린 시상식에도 참석해 수상자들에게 축하 메시지를 전하고, 최고상인 고객 감동 대상을 직접 수여했다.

 

2일 경기도 이천 LG인화원에서 열린 LG 어워즈에서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수상팀을 축하하며 격려하고 있다. 사진=LG

올해 LG 어워즈에서는 최고상인 고객 감동 대상 4팀을 비롯해 고객 만족상 46팀, 고객 공감상 48팀 등 총 98팀, 724명이 수상했다. 고객 감동 대상은 LG전자의 LG 시그니처 올레드 M 개발팀이 수상했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M은 전원을 제외한 모든 선(線)을 없앤 무선 올레드 TV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M 개발팀은 구성원 심사에 참여한 1만여 명 가운데 4100여 명의 선택을 받으며 단체 분야에서 가장 높은 득표율을 기록했다.

이 밖에 친환경 재활용 필름 신소재를 개발한 LG화학팀과 3단계 위생 가습기 LG 퓨리케어 하이드로타워를 기획한 LG전자팀이 단체 분야 고객 감동 대상을 수상했고, 필수 난임 치료제 공급중단 위기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고객들이 제때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한 LG화학 생명과학사업본부 최성덕 팀장이 개인 분야 고객 감동 대상을 받았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구광모 회장은 수상자들에게 축하 인사를 전하며 “LG 어워즈는 고객이 차별적 가치를 인정하고 주는 상”이라며 “수상자가 이뤄낸 혁신이 더욱 발전되고 확산돼, 더 많은 고객에게 감동의 경험이 전달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구 회장은 또 “단지 최초/최고의 기술, 제품, 서비스 그 자체가 아니라, 기대를 넘어선 경험과 예전과는 비교할 수 없는 삶의 변화를 느꼈을 때 고객은 차별적 가치를 인정해 준다”며 “이것이 LG 어워즈가 추구하는 혁신”이라고 강조했다.

< 문화경제 김금영 기자 >

관련태그
LG 어워즈  구광모  LG전자  시그니처 올레드  LG화학

배너
배너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