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남양유업 단백질 음료 ‘테이크핏’, 1분기 편의점 매출 1위

2022년 7월 출시 “후발주자 전략 주효”…매출 1위 기념 소비자 대상 제품, 굿즈 증정 이벤트

  •  

cnbnews 김금영⁄ 2024.07.11 11:51:18

남양유업은 단백질 음료 ‘테이크핏 맥스’가 1분기 편의점 매출 1위를 달성(마켓링크, 올해 1분기 판매액 합계 기준)하며, 후발주자로 뛰어든 RTD 단백질 음료 시장에서 호실적을 거뒀다고 11일 밝혔다. 사진=남양유업

남양유업은 단백질 음료 ‘테이크핏 맥스’가 1분기 편의점 매출 1위를 달성(마켓링크, 올해 1분기 판매액 합계 기준)하며, 후발주자로 뛰어든 RTD 단백질 음료 시장에서 호실적을 거뒀다고 11일 밝혔다.

2022년 7월 첫 출시한 테이크핏 맥스는 21g 고함량 완전단백질과 기존 단백질 제품군의 ‘비리고 텁텁하다’는 편견을 깬 뛰어난 맛으로 소비자를 공략했다.

초코맛, 바나나맛, 호박고구마맛, 고소한맛 등 다양한 라인업을 앞세워 현재까지 누적 판매량 약 2100만 개를 돌파했고, 올해는 아르지닌과 카페인을 첨가해 운동 전부터 마시는 ‘테이크핏 프로’, 얼음컵으로 즐기는 ‘테이크핏 아쿠아’ 등 목넘김이 깔끔한 클리어 타입의 신제품을 선보이며 브랜드 카테고리를 지속 확장 중이다.

이와 함께 스노우보드, 서핑, 테니스 등 다양한 스포츠 대회와 레슨을 활용한 마케팅을 연계하는 등, 오프라인 현장에서도 소비자와 소통을 진행하고 있다.

남양유업은 오는 19일까지 매출 1위 달성 기념으로 테이크핏 공식 인스타그램 채널 이벤트를 전개, 축하 댓글과 친구 태그 미션을 달성한 모든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음료 제품과 굿즈를 증정할 예정이다.

남양유업 관계자는 “후발주자로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세운 맛, 성분 등과 같은 다각도의 전략이 주효했다”며 “앞으로도 경쟁력 강화와 점유율 확대를 위한 연구와 개발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남양유업은 60년 오너 체제를 끝내고 지난 1월 말 최대주주가 한앤컴퍼니로 변경됐다. 우유(맛있는우유GT), 분유(아이엠마더), 발효유(불가리스), 가공유(초코에몽), 차(17차), 단백질(테이크핏) 등을 주력 제품으로 선보이고 있다. 대리점과의 상생 노력을 통해 지난해 공정거래위원회 주관 ‘대리점 동행기업’에 선정됐으며, 뇌전증 및 선천성 대사질환 환아를 위한 특수분유 생산 보급 활동을 수십년간 이어오는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 문화경제 김금영 기자 >

관련태그
남양유업  단백질 음료  테이크핏 맥스  한앤컴퍼니  우유

배너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