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미래에셋, '印소비재 기업 TOP20 ETF' 상장 2개월여만 순자산 2000억 돌파

‘TIGER 인도빌리언컨슈머 ETF’...타타 자동차, 타이탄 컴퍼니 등 상위 20종목 투자

  •  

cnbnews 김예은⁄ 2024.07.11 15:02:24

미래에셋자산운용은 ‘TIGER 인도빌리언컨슈머 ETF’ 순자산이 2,000억 원을 돌파했다고 11일 밝혔다. 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 제공

미래에셋자산운용은 ‘TIGER 인도빌리언컨슈머 ETF’ 순자산이 2,000억 원을 돌파했다고 11일 밝혔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10일 종가 기준 ‘TIGER 인도빌리언컨슈머 ETF’ 순자산은 2,064억원이다. 상장일(2024년 5월 14일) 이후 2개월이 채 되지 않아 순자산 2,000억 원을 넘어섰다. 상장일부터 10일까지 개인 누적 순매수 규모는 360억 원에 달한다.

‘TIGER 인도빌리언컨슈머 ETF’는 인도의 대표 소비재 기업 상위 20종목에 투자한다. 대표 종목으로는 인도 전기차·상용차 1위 기업인 ‘타타 자동차’를 비롯, 인도의 럭셔리 보석 브랜드인 ‘타이탄 컴퍼니’, 인도판 배달의 민족인 ‘조마토’, 인도 최대 생활용품 기업 ‘힌두스탄 유니레버’ 등을 포함하고 있다.

인도는 GDP(국내총생산) 기준 세계 5위이자, 글로벌 신용평가기관 S&P가 오는 2027년까지 전 세계에서 가장 빠른 성장률을 보일 것으로 전망한 국가다. 여기에 최근 모디 총리의 3연임으로 정치적 불확실성이 해소됐고, 외국인 투자자본(FDI)의 꾸준한 증가 및 젊고 풍부한 노동력 등을 갖추고 있다.

미래에셋자산운용 글로벌ETF운용본부 이종민 매니저는 “인도는 GDP 내 민간소비지출 비중이 60%를 상회하고 있으며, GDP 성장보다 더 빠르게 내수 소비가 증가하고 있는 소비 주도 경제 구조를 갖추고 있다”며 “해당 ETF는 인도 경제 성장의 직접적 수혜를 볼 수 있는 가장 직관적인 섹터에 투자하는 상품으로 인도의 구조적 성장 가능성과 무한한 잠재력에 투자해 볼 수 있다”고 말했다.

<문화경제 김예은 기자>

관련태그
미래에셋자산운용  인도  타타 자동차  ETF  모디

배너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