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삼성 임직원, ‘쪽방 밀집촌’ 찾아 봉사활동 진행

  •  

cnbnews 김수식⁄ 2018.12.05 16:01:30

삼성전자 임직원들이 서울 동대문구에 위치한 쪽방을 찾아 거주하는 어르신들에게 전달할 생필품 세트를 나르고 있다. 사진 =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삼성 계열사 임직원들이 서울, 부산, 대구, 대전, 인천 등 전국 5개 도시의 ‘쪽방 밀집촌’ 10곳에 5700여 가구를 방문해 봉사활동을 벌였다고 5일 밝혔다.

2004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15년째 지속되고 있는 쪽방 봉사 활동에는 삼성전자를 비롯해 삼성디스플레이, 삼성SDI, 삼성생명, 삼성물산 등의 임직원 270명이 참여했다.

봉사에 참가한 임직원들은 주민들에게 쌀, 장조림 캔, 곰탕 파우치 등 장기 보관이 가능한 부식류로 구성된 생필품을 전달했다.

삼성전자와 계열사들은 매년 3억 원 규모로 지원해 올해까지 누적 50억 원 상당의 생필품을 쪽방에 거주하는 9만 5000여 가구에게 지원해왔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배너

CNB 저널 FACEBOOK

CNB 저널 TWITTER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