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제주항공, 마일리지 ‘리프레시 포인트’ 사용성 확대 나서

롯데멤버스 엘포인트와 상호 전환 서비스 시작

  •  

cnbnews 윤지원⁄ 2019.10.15 17:25:36

(사진 = 제주항공)

제주항공은 항공마일리지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롯데멤버스 엘포인트와 손잡고 제주항공의 멤버십제도인 ‘리프레시 포인트’와 ‘엘포인트’ 상호 전환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5일 밝혔다.

이에 따라 리프레시 포인트는 ▲포인트 항공권 구매 ▲사전 주문 기내식 등 부가 서비스 이용 ▲양도 및 합산 등이 가능한 것에 더해 ▲엘포인트 전환을 통해 다양한 롯데멤버스 제휴처의 서비스를 받는 것도 가능해진다.

엘포인트를 리프레시 포인트로 바꾸는 비율은 1:1이며, 전환한 엘포인트 2%는 다시 적립해 준다.

리프레시 포인트를 엘포인트로 전환할 때는 100P가 90P로 변경되어 전환된다.

1회 최소 전환 가능 포인트는 100P로 월간 최대 3만P까지 각 멤버십으로 전환할 수 있으며, 연간 한도는 각 30만P이다. 전환한 포인트는 다른 제휴사로 다시 전환할 수 없으며, 포인트 사용 기간은 2년이다.

제주항공은 이 항공사의 리프레시포인트가 기존항공사의 ‘보너스항공권’ 개념에서 벗어나 적립한 만큼 자유롭게 쓰고, 가족이나 친구에게 편리하게 선물할 수 있는 등 이용객 관점에서 편의성을 크게 높인 형태의 멤버십 프로그램이라고 설명했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배너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CNB 저널 FACEBOOK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