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기아차, 2021 쏘울 및 쏘울 EV 출시

2021 쏘울, 첨단 편의사양 기본화…쏘울 EV, 1회 충전 주행거리 최대 386km

  •  

cnbnews 윤지원⁄ 2020.03.25 10:21:31

기아차 2021 쏘울(위)과 2021 쏘울 EV. (사진 = 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가 ‘2021 쏘울’과 ‘2021 쏘울 EV’를 출시했다.

25일 기아차에 따르면 23일 출시한 2021 쏘울에는 전방 충돌 방지 보조(FCA), 차로 이탈 방지 보조(LKA), 운전자 주의 경고(DAW), 하이빔 보조(HBA) 등 첨단 지능형 주행 안전 기술이 기본 적용되고 원격 시동 스마트키를 새롭게 전 트림 기본 적용됐다.

또 전기차 모델인 2021 쏘울 EV에는 트림별로 차별화된 배터리가 적용됐다. 프레스티지 트림의 도심형 배터리는 복합 1회 충전 주행거리가 250km이고, 노블레스 트림의 기본형 배터리는 복합 1회 충전 주행거리가 386km이다,

또 2021 쏘울과 쏘울 EV의 편의사양으로는 ▲후석 승객 알림 ▲공기청정 모드 ▲동승석 세이프티 파워 윈도우 등으로 다양하다고.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문화경제
배너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CNB 저널 FACEBOOK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