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이랜드뮤지엄, 이랜드재단과 명사 애장품 경매로 소외계층 도와

  •  

cnbnews 김금영⁄ 2020.05.18 10:56:17

축구선수 리오넬 메시가 실제 착용했던 유니폼이 ‘애장품 온라인 나눔경매’에 출품된다. 사진 = 이랜드뮤지엄

이랜드뮤지엄과 이랜드재단은 가정의 달을 맞이해 5월 18일부터 지원의 사각지대에 있는 위기가정 지원을 위한 명사 ‘애장품 온라인 나눔경매’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랜드뮤지엄과 이랜드재단이 마련한 명사 애장품 나눔경매는 스포츠, 영화, 음악 등 다양한 분야에서 기증받은 애장품을 이랜드재단 공식 블로그를 통해 경매를 진행하고, 낙찰 금액만큼 이랜드재단이 매칭해 두 배의 금액으로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위기가정에게 지원하는 캠페인이다.

명사 애장품 나눔경매는 5월 18~24일 열리며 5월 21일 오후 2시부터 유튜브 ‘이랜드뮤지엄’ 채널에서 윤태진 아나운서, 싱어송라이터 정모, 뮤지션 VOS 김경록씨가 진행을 맡아 라이브로 경매를 진행하며 참여를 독려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경매에 이랜드뮤지엄이 보유하고 있는 소장품 중 축구선수 리오넬 메시와 데이비드 베컴이 실제 착용한 FC바르셀로나, AC밀란 유니폼이 출품된다. 메이저리거 김병현 선수, 피겨여왕 김연아 선수, 사격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진종오 선수도 이번 캠페인의 취지에 공감하며 개인 소장품을 기증했다.

이밖에도 유튜브 이랜드뮤지엄 채널에 출연했던 LG트윈스 박용택, 정근우, 유강남, 두산베어스 최주환 선수를 비롯한 여러 국내 야구선수들이 애장품 기증에 참여했으며 방송인 김민아, 웹툰 ‘유미의 세포들’ 작가 이동건, 가수 에메랄드캐슬, K2(김성면) 등 각계각층에서 애장품을 기증했다. 이랜드뮤지엄 관계자는 “좋은 취지의 경매에 선뜻 애장품을 기증해준 분들에게 감사하다. 그 마음까지 담아 많은 이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경매의 수익금은 이랜드재단을 통해 6월 전국의 위기가정에 전달될 예정이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문화경제
배너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CNB 저널 FACEBOOK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