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삼성 그랑데 AI·청정스테이션, 인간공학디자인상 수상

그랑프리에 ‘그랑데 AI’ 세탁기·건조기…최고혁신상에 청정스테이션

  •  

cnbnews 윤지원⁄ 2020.10.13 16:22:37

삼성전자 직원이 삼성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 5층 라이프스타일 쇼룸 #ProjectPRISM에서 대한인간공학회가 주관하는 ‘2020년 인간공학디자인상'에서 최고상인 그랑프리에 선정된 그랑데 AI 세탁기·건조기와 최고혁신상에 선정된 자동 먼지 배출 시스템 '청정스테이션'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 =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그랑데 AI’ 세탁기·건조기와 ‘청정스테이션’이 대한인간공학회가 주관하는 ‘2020년 인간공학디자인상’(Ergonomic Design Award)을 수상했다고 13일 밝혔다.

대한인간공학회는 최고상인 그랑프리에 그랑데 AI 세탁기·건조기를, 최고혁신상에 청정스테이션을 각각 선정했다. 그랑프리는 부문에 상관없이 전 제품을 통틀어 인간공학적 설계가 가장 우수한 제품에 수여된다.

인간공학디자인상은 소비자 관점에서 제품의 ▲사용 편리성 ▲효율성 ▲기능성 ▲감성품질 ▲안정성 ▲시장성 등 다양한 항목을 평가해 수상 제품을 선정한다.

그랑프리로 선정된 그랑데 AI는 인공지능 기반의 세탁기와 건조기로, 세탁기 조작부에서 건조기까지 제어가 가능한 ‘올인원 컨트롤’ 기능을 탑재해 두 기기가 서로 소통하며 마치 하나의 제품처럼 움직이는 스마트한 제품이며, 키가 작은 소비자도 위아래로 직렬 설치한 건조기를 손쉽게 조작할 수 있어 편리하다.

이 밖에 시각 장애인을 배려한 점자 라벨과 소리만으로도 설정 변경을 즉각적으로 이해할 수 있도록 한 사운드 디자인, 청각 장애인을 위해 원거리에서도 세탁 종료를 알 수 있도록 진동으로 알려주는 모바일 앱 등 다양한 접근성 기능들도 호평을 받았다.

최고혁신상을 수상한 청정스테이션은 무선 청소기 ‘삼성 제트’ 전용 자동 먼지 배출 시스템이다. 먼지통을 분리해 꽂아주기만 하면 ‘에어 펄스’ 기술로 내부 공기압 차를 이용해 먼지를 비워준다.

또 먼지통을 손으로 비울 때보다 먼지 날림이 기존 제품 대비 최대 400배나 적고, 0.5~4.2마이크로미터 크기의 미세먼지 배출을 99.999% 차단하는 5중 청정 시스템을 갖춰 위생적이다,

정유진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전자가 그간 소비자 사용 경험을 세밀하게 분석하고 고민한 끝에 내놓은 제품이 그랑데 AI와 청정스테이션”이라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이 삼성 가전을 통해 가사 부담을 최소화하고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인간공학디자인상 시상식은 이달 29일 제주 부영호텔 & 리조트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문화경제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CNB 저널 FACEBOOK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