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하나금융투자 “내년 코스피 최고 2,900P, 성장률 2.7% 전망”

  •  

cnbnews 이될순⁄ 2020.11.18 10:48:31

하나금융투자는 17일, 내년 코스피 전망을 최대 2900포인트로, 한국 경제 성장률 전망치를 2.7%로 각각 제시했다. 사진=하나금융투자

하나금융투자는 17일, 내년 코스피 전망을 최대 2900포인트로, 한국 경제 성장률 전망치를 2.7%로 각각 제시했다.

하나금융투자 조용준 리서치센터장은 이날 공식 유튜브 채널인 하나TV를 통해 언택트 방식으로 개최된 2021년 리서치 전망 포럼에서 “2021년 코스피 상단은 2,700포인트로 최대 2,900포인트까지 갈 전망”이라며 “코스피는 큰 위기 이후 유동성 장세에 이어 경기회복 국면에 진입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조 센터장은 “실질금리 마이너스와 기업 디폴트 리스크 억제로 채권보다 주식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질 수 있다”며 “미국 선물시장에서 달러 순매도가 지속되고 캐리트레이드가 활성화되면서 비(非) 미국 자산으로도 관심 이동 중”이라고 언급했다.

내년 글로벌경제 전망에 대해 조 센터장은 “백신 개발이 근접한 가운데, 제로금리 환경이 이어지며 세계 경제는 2021년 5.2% 내외의 성장이 기대된다”며 “선진국은 내년 말 이후 코로나 이전 수준으로 회복하고, 신흥국은 코로나 상황, 정책 등에 따라 차별적으로 회복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어 조 센터장은 “한국경제는 정부 정책과 기저효과를 기반으로 2021년 연간 2.7% 성장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달러-원 환율은 20201년 평균 1,124원 수준으로 완만한 V자 흐름을 보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문화경제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CNB 저널 FACEBOOK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