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삼양그룹, 창립 99주년 기념 ‘99런’ 기부 캠페인 펼쳐

승일희망재단에 루게릭요양병원 건립기금 4000만 원 기부

  •  

cnbnews 김금영⁄ 2023.11.21 14:50:32

20일 서울 종로구 삼양그룹 본사에서 기부금 전달식 후 (사진 오른쪽부터) 정지석 삼양홀딩스 HRC 실장과 승일희망재단 공동대표를 맡고 있는 가수 션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양그룹

삼양그룹이 창립 99주년을 맞아 마련한 루게릭병 환자 돕기 기부 캠페인에 가수 ‘션’을 비롯한 1000명이 동참하며 성황리에 마쳤다.

삼양그룹은 20일 서울 종로구 삼양그룹 본사에서 기부금 전달식을 갖고 비영리재단법인 승일희망재단에 루게릭요양병원 건립을 위한 기부금 4000만 원을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기부금은 삼양그룹이 창립 99주년을 맞아 진행한 ‘99런(RUN)’ 기부 캠페인을 통해 삼양그룹과 일반인 참가자들이 함께 마련했다.

‘99RUN’은 달리기를 통해 기부에 참여하는 캠페인으로, 참가자들이 특정 장소에서 모여서 함께 뛰는 오프라인 행사가 아닌 버추얼런 형식으로 진행됐다. 참가자 1000명은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서 각자 9.9km를 달린 후 앱을 통해 참여를 인증하고, 삼양그룹은 참가자들이 지불한 참가비 전액과 그룹에서 마련한 1000만 원을 합쳐 총 4000만 원을 비영리재단법인인 승일희망재단에 기부했다.

이번 캠페인은 하루 만에 선착순 신청이 마감될 정도로 관심을 받았다. 또한 꾸준한 달리기와 기부를 이어 가며 승일희망재단 공동대표를 맡고 있는 가수 션이 캠페인에 직접 참여해 개인 SNS에 달리기 미션을 인증하는 게시물을 남기고 번개런도 제안하며 화제를 모았다.

삼양그룹은 참가자 전원에게 기념 티셔츠와 텀블러, 화장품, 완주 메달 등 다양한 기념품을 담은 러닝 키트를 증정했다. 참가 신청과 달리기 미션 완료 후, 인증사진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업로드한 참여자를 대상으로 경품 추첨 이벤트도 진행해 스마트워치, 러닝화 등을 증정하며 참가자들의 완주를 독려했다.

정지석 삼양홀딩스 HRC 실장은 “이번 99RUN 캠페인은 일반 참여자와 삼양그룹이 힘을 합쳐 기부금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깊다”며 “앞으로도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전파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문화경제 김금영 기자 >

관련태그
삼양그룹  김윤  승일희망재단  션  기부

배너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