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종영까지 4회 남았다… ‘도깨비’ 제치고 tvN 드라마 시청률 2위 차지

‘눈물의 여왕’ 12회, 자체 최고 시청률 기록… 20.7%로 ‘사랑의 불시착’ 이어 역대 두 번째

  •  

cnbnews 김응구⁄ 2024.04.15 11:59:35

14일 방영된 tvN 드라마 ‘눈물의 여왕’ 12회의 시청률은 20.7%였다. 이는 2020년 ‘사랑의 불시착’(21.6%)에 이은 tvN 드라마 역대 두 번째 시청률이다. 사진=연합뉴스, tvN

tvN의 드라마 ‘눈물의 여왕’이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15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20분에 방송된 ‘눈물의 여왕’ 12회 시청률은 20.7%로 집계됐다.

이는 tvN이 2016년 방송한 ‘도깨비’의 최고 기록인 20.5%를 뛰어넘는 수치다. 더불어 2020년의 ‘사랑의 불시착’(21.6%)에 이어 역대 tvN 드라마 중 두 번째로 높은 성적이다.

12회차 방송에선 희소병으로 인해 기억이 흐릿해지는 홍해인(김지원)과 이를 듬직하게 지켜주는 백현우(김수현)의 모습이 담겼다. 백현우는 더 늦기 전에 홍해인에게 두 번째 프러포즈를 준비하지만, 사랑하는 남편조차 못 알아볼 정도로 기억이 뒤죽박죽 엉켜버린 홍해인은 그의 프러포즈를 거절한다.

한편, 동거 중인 모슬희(이미숙)가 준비한 약에 중독돼 쓰러졌던 퀸즈그룹 회장 홍만대(김갑수)는 의식을 되찾는다. 하지만 모슬희·윤은성(박성훈) 모자에게 비자금의 위치가 발각되기 전 자식들을 위해 스스로 생을 마감한다.

이어 백현우가 홍만대 회장의 비자금이 퀸즈타운 내부에 숨겨져 있다는 단서를 발견하고, 가족들과 함께 그 비밀 공간으로 입성하는 장면을 비추며 막을 내렸다.

‘눈물의 여왕’은 종영까지 4회를 앞두고 있다.

〈문화경제 김응구 기자〉

관련태그
눈물의 여왕  tvN  김수현  김지원  퀸즈타운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