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범죄도시4’ 개봉 22일 만에 1000만 관객 돌파

시리즈 2~4편 ‘트리플 천만’ 달성… 1~4편 4000만 넘어… 주연 마동석 1000만 영화 6편에 출연 ‘신기록’

  •  

cnbnews 김응구⁄ 2024.05.16 09:24:21

영화 ‘범죄도시4’가 마침내 10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범죄도시4’ 출연 배우들이 1000관 관객 돌파를 자축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

영화 ‘범죄도시4’가 마침내 1000만 관객을 돌파했다. 개봉 22일 만이다.

16일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범죄도시4’는 전날까지 1017만476명을 기록했다. ‘범죄도시’ 시리즈로는 2편(1269만 명)과 3편(1068만 명)에 이어 세 번째 1000만 영화다. 한국 영화 시리즈 사상 최초의 ‘트리플 1000만’이기도 하다. 1편(688만 명)까지 합치면 4000만 관객을 넘는다.

‘범죄도시4’는 장재현 감독의 ‘파묘’(1190만 명)에 이은 올해 두 번째 1000만 영화다. 역대 한국 영화로는 24번째 1000만 영화이고, 외국 영화까지 포함하면 33번째다. 외국 영화로는 ‘어벤져스’ 시리즈 세 편이 각각 1000만 관객을 기록했다.

‘범죄도시’의 주인공 마동석은 ‘부산행’(2016), ‘신과 함께-죄와 벌’(2017), ‘신과 함께-인과 연’(2018), ‘범죄도시2’, ‘범죄도시3’에 이번 작품까지 모두 여섯 편의 1000만 영화에 출연한 배우가 됐다. 한국 배우로는 최다 기록이다.

한편, ‘범죄도시4’는 형사 마석도(마동석)가 필리핀에 근거지를 둔 온라인 불법 도박 조직을 소탕하는 이야기다. ‘범죄도시’ 시리즈 1∼3편의 무술감독을 맡았던 허명행 감독이 연출했다. 올해 1월 공개된 넷플릭스 영화 ‘황야’에 이어 두 번째 연출작이다.

〈문화경제 김응구 기자〉

관련태그
범죄도시4  마동석  1000만 관객  불법 도박  영화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